작년에 썼던 글을 약간 수정하여 다시 올립니다.


말씀 뽑기?

주관하는 자나 행하는 자, 엄청난 죄를 짓는 것입니다.

 

올해도 여전히 돈에 눈먼 장사치들이 설쳐대네요. 이메일을 통해 홍보물을 받았습니다.

그 내용물은 약속의 말씀”, “올해 주신 축복의 말씀이라는 제목의 일명 말씀 뽑기홍보물들입니다.

 

말씀 뽑기

이런 말이 한국교회에 있는 것이 부끄럽습니다. 또한 이런 단어를 입에 담는 것조차 불쾌합니다. 언제부터인가 한국교회는 송구영신 예배 시에 일명 말씀 뽑기를 하고 있습니다. 거의 10여 년이 넘는 세월 동안 동료들과 강단에서 하지 말자고 외쳤지만 해마다 그 규모는 더욱 커지는 것을 보게 됩니다. 연말이 되면 여러 업체들로부터 말씀 뽑기 홍보물이 날아들고 연초가 되면 몇몇 성도들의 성경책과 벽에 걸린 액자에서 올해의 말씀이라는 제목의 성구들을 보게 됩니다.

 

애꿎은 업체들만 제게 욕을 먹고 있지만 사실은 돈을 목적으로 설립된 업체들보다는 그 업체들이 연말이 되면 엄청난 홍보비를 들여 그 짓을 하게 한 목회자들에게 더 큰 문제가 있습니다.

 

이 행위는 몇 가지 면에서 엄청난 죄를 짓고 있는 것입니다.

 

먼저는 이 일을 행하는 자들은 거짓 선지자가 되어 있다는 사실입니다.

 

거짓 선지자가 되어 있다는 말은 이 일을 행하는 목사들은 주님께서 하시지도 않은 말씀을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하고 있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여기서 주님께서 하지도 않은 말씀이란 성경에 없다는 말이 아닙니다. 이 말은 그 개인에게 그 해에 주신 말씀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아니 그 말씀 뿐 아니라 66권의 모든 말씀이 그에게 주어진 것입니다. 그 중에 일부, 400구절 이내의 기복적인 말씀을 뽑아 그것을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하는 행위자체가 하나님께서 하신 것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주님께서 우리에게 주시고자 하는 말씀은 우리의 기준에서 좋고 달콤한 말씀 뿐 아니라 책망의 말씀도, 때로는 심판의 말씀도 있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주님께서 매 순간 당신의 백성에게 말씀하길 원하시는 것이 있음에도 한해의 주어진 말씀을 받아든 많은 순진한 성도들의 귀를 막아 버리는 짓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더 이상의 기도도, 더 이상의 말씀 읽기도, 더 이상의 성경 묵상도 하지 않습니다. 그들은 오직 업체나 담임목사가 선택해 통에 넣은 말씀을 뽑아들고 그것을 붙들고 일 년을 살 뿐입니다. 마치 연초에 점집에서 받은 점괘를 붙들고 사는 어리석은 사람들처럼 만드는 죄를 짓는 것입니다. 이일은 성도에게도, 교회에도, 그리고 이 일을 행하는 목사에게도 유익이 없습니다. 오직 사탄만을 유익하게 하는 일임을 기억해야 합니다.

 

두 번째로 이들은 각 성도에게 말씀하시는 성령을 멸시하는 죄를 짓는 것입니다.

 

말씀 뽑기를 정당화하는 사람들의 말에는 구약의 제비뽑기를 들어 정당성을 확보하려고 하는 우를 범하고 있습니다. 제비뽑기는 말 그대로 구약적인 것입니다. 성경에서 제비뽑기가 마지막으로 등장한 것은 사도행전 1장 가룟 유다를 대신할 사도를 뽑을 때입니다. 그리고 그 후에는 없습니다. 그 후에도 제비뽑기를 했는데 기록을 안 한 것일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사도행전 6장을 보면 일곱 집사를 뽑는 장면이 있습니다. 그 때는 제비뽑기하지 않습니다. 사도보다 집사가 중요하지 않아서일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두 사건의 중간에 놓여 진 한 사건 때문입니다. 그것은 사도행전 2장의 성령 강림 사건입니다. 성령이 강림하기 전에는 하나님의 뜻을 제비뽑기로 알았습니다. 하지만 성령이 임하시고 난 후에는 더 이상 제비뽑기를 하지 않아도 되었습니다. 왜냐하면 성령이 우리 속에서 일하시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요한복음 1426절에서 보혜사 곧 아버지께서 내 이름으로 보내실 성령 그가 너희에게 모든 것을 가르치고 내가 너희에게 말한 모든 것을 생각나게 하리라하신 것입니다.

 

그래서 사도행전 124절은 두 사람을 놓고 뭇 사람의 마음을 아시는 주여 이 두 사람 중에 누가 주의 택하신 바 되어......, 보이시옵소서라고 했고 63절에서는 사도들이 형제들에게 너희 가운데서 성령과 지혜가 충만하여 칭찬 받는 사람 일곱을 택하라고 한 것입니다.

 

말씀 뽑기는 각 성도들을 감동하시고 기록된 말씀을 통하여 말씀하시는 성령의 사역을 멸시한 것입니다. 그분은 성경 66, 1189, 31,173절의 말씀을 통해서 다양하게 말씀하시는 분이십니다. 성도 안에서 일하는 주님의 사역을 억누르고 오직 연초에 뽑은 그 말씀의 지배 아래 성도를 묶어두는 죄를 짓는 것입니다.

 

세 번째로 목사들 스스로 자신의 영적 권위와 말씀에 대한 신뢰를 떨어뜨리는 죄를 범하는 것입니다.

 

인터넷에 말씀 뽑기로 인해 상처받은 사례들이 종종 올라옵니다. 그 중에 일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필명 샤이니라는 분의 글입니다.

연초에 내가 간 미용실원장님과 파마하며 대화를 나누다가 내가 믿는 사람임을 알게 되자 나에게 물었다. 시편 411~3절 말씀을 아느냐고 무슨 뜻이냐고......, 왜 그러냐고 묻자 그 말씀이 새해에 뽑은 말씀이었다는 것이었다내용은 "빈약한 자를 권고하는 자가 복이 있음이여 재앙의 날에 여호와께서 저를 건지시리로다 여호와께서 저를 보호하사 살게 하시리니 저가 세상에서 복을 받을 것이라 주여 저를 그 원수의 뜻에 맡기지 마소서 여호와께서 쇠약한 병상에서 저를 붙드시고 저의 병중 그 자리를 다 고쳐 펴시나이다."

문제는 그분 아들이 25살의 청년으로 백혈병에 걸려 투병 중이었기에......, 온 가족들과 전 교인들이 그 말씀 뽑은 것을 보고 다들 기뻐하고 축하하면서 하나님께서 고쳐 주실 것이라고 했고 본인도 그 말씀을 병실 벽에 붙여놓고 기뻐하며 기도했었다고 했다. 그런데 며칠 후 갑자기 병세가 나빠져 사망했다는 것이다. 장례 치룬지 이제 한 달이 채 안되었는데 도무지 이해가 안 간다는 것이었다. 하나님이 분명히 고쳐 주신다고 하셨는데 왜 죽었느냐는 것이었다.

이 말을 듣고 정말 기가 막히고 이런 일들을 하는 목사님들에게 화가 났다. 이분이 오랫동안 신앙생활을 해왔던 분이라 그래도 하나님을 떠나지 않고 일하면서 그 슬픔을 잊으려 미용실 문을 열었다는 것이었다. 여러 가지 말씀으로 위로를 해드리긴 했지만......,

신앙생활 얼마 안 된 분이었다면 어떻게 되었을까?

 

두 번째는, 나의 경우다. 내가 뽑은 말씀은 신명기818네 하나님 여호와를 기억하라 그가 네게 재물 얻을 능을 주셨음이라 이같이 하심은 네 열조에게 맹세하신 언약을 오늘과 같이 이루려 하심이니라.”

재물 얻을 능을 주셨다는 말씀에 올해 내가 취직을 하게 되려나? 돈 벌 일이 있으려나?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고......, 몸이 약한데도 불구하고 일 할만 한 체력이 안 됨에도 불구하고......, “재물 얻을 능을 주셨다는 말씀을 붙잡고......, 말씀에 의지하여......, 믿는 자에게 능치 못함이 없다는 등등의 말씀을 붙잡고......, (지금 생각하면 참 한심한 억지 적용이라 생각되지만) 취직을 하려고 이것저것 알아보고 이력서를 내보고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한해를 보냈다. 문제는 이렇게 뽑은 말씀에 매이게 된다는 것이고......, 해석이 제 각각......, 제 나름대로 하게 된다는 것이고 혼란에 빠뜨리게 된다는 것이다

목사님들이 "예언기도 받으러 다니지 말라! 직통계시는 신비주의고 잘못된 것이다"라고 하시면서 왜 그와 비슷한 일을 하시는지......, 새벽마다 눈물로 기도하게 된다.

 

그러므로 이 행위를 신년의 덕담차원에서, 그리고 송구영신 예배 시 이벤트 차원에서 할 것은 못되는 것입니다.

 

고대에 소위 개전점이라는 것이 있었습니다. 이것은 신에게 제사한 후, 자기들이 사용하던 경전을 아무 곳이나 펴서 어떤 명령이 나오면, 그것을 신의 뜻이라고 하고 그것을 행하는 것이었습니다. 이러한 미신적인 습관이 중세 시대에도 이어져 성경을 놓고 기도한 후에 아무 곳이나 펴 읽고 그것을 하나님의 뜻이라고 생각하는 어리석은 짓을 했습니다.

 

이러한 행위는 일본 신사에서 행하는 일명 복 뽑기를 하여 나무에 걸어두는 행위나 새점을 치는 행위나 다를 바가 없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이 글을 읽는 성도 여러분,

그 일에 참여하지 마십시오. 혹시나 이 일은 진행하던 목사님들은 더 이상 죄를 짓지 마십시오.

복음적이지 않은 모든 행위는 하나님 앞에서 죄입니다.

그것이 설령 누군가에게 유익했다하더라도 성경적이지 않다면 그만 하셔야 합니다.

꿩 잡는 것이 매라고 은혜만 되면 된다는 식의 행위는 이제 그만하셔야 합니다.

 

이 비복음적인 행위를 더 이상 하지도, 참여하지 맙시다.

그렇게 행하는 것이 비복음적 행위로 부패하고 세속적으로 흐르는 교회의 작금의 행태를 막는 작지만 큰 실천입니다.

또한 이글에 동의하시면 이글의 내용을 주변과 나누어 주셨으면 감사하겠습니다.

하림교회 담임

스토리바이블성경통독원 원장

황규관목사



이 백성이나 선지자나 제사장이 네게 물어 이르기를 여호와의 엄중한 말씀이 무엇인가 묻거든

너는 그들에게 대답하기를 엄중한 말씀이 무엇이냐 묻느냐 여호와의 말씀에 내가 너희를 버리리라 하셨고

또 여호와의 엄중한 말씀이라 하는 선지자에게나 제사장에게나 백성에게는

내가 그 사람과 그 집안을 벌하리라 하셨다 하고

너희는 서로 이웃과 형제에게 묻기를 여호와께서 무엇이라 응답하셨으며

여호와께서 무엇이라 말씀하셨느냐 하고

다시는 여호와의 엄중한 말씀이라 말하지 말라 각 사람의 말이 자기에게 중벌이 되리니

이는 너희가 살아 계신 하나님, 만군의 여호와 우리 하나님의 말씀을 망령되이 사용함이니라 하고

너는 또 선지자에게 말하기를 여호와께서 네게 무엇이라 대답하셨으며 여호와께서 무엇이라 말씀하셨느냐

너희는 여호와의 엄중한 말씀이라 말하도다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내가 너희에게 사람을 보내어 이 말씀은 여호와의 엄중한 말씀이니 너희는 말하지 말라 하였으나

너희가 여호와의 엄중한 말씀이라 하였은즉

내가 너희를 온전히 잊어버리며 내가 너희와 너희 조상들에게 준 이 성읍을 내 앞에서 내버려

너희는 영원한 치욕과 잊지 못할 영구한 수치를 당하게 하리라 하셨느니라

 

23:33-4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3 안녕하세요 보통사람 2019.12.31 31
92 유익한 내용이 많은듯합니다. 혹시 ~ 1 난랜비만 2019.09.20 182
91 가입합니다 jkh23 2019.07.06 118
90 이란메뚜기 재앙 file 하림 2019.04.17 152
89 온전이가 전하는 주님의 말씀 하림 2019.04.13 113
88 현대판 요나 하림 2019.03.09 125
87 100년의 외침 복음의 정신 하림 2019.02.27 90
86 메뚜기 떼에 대한 기사 하림 2019.02.18 105
85 목사님의 성경스토리에 대해 한마디 하겠습니다 1 성경을알고싶어요 2019.02.15 170
84 왜케 업데이트가 늦거나안되죠?ㅜㅜ 1 성경공부 2019.02.05 120
83 메시아닉 한국계 이방인들 하림 2018.11.17 165
82 목사님 안녕하세요..성경을 알고싶어서 가입했습니다.. 1 스타일리 2018.09.24 272
81 목사님 빠진 강의 부탁드립니다 1 박장일 2018.01.18 371
80 느디님사람들과 나단 선지자에 대하여 여쭙습니다.^^ 3 최예은 2017.07.15 615
79 한국기독교이단사이비연구센터 하림 2017.07.05 403
78 가입합니다. 1 엘리사 2017.05.18 302
77 목사님 이스라엘지도 어떻게 구입할 수 있나요? 1 노축제 2017.02.23 384
76 연대표 구입 박장일 2017.02.23 282
75 목사님 강의안은 어떻게 구입하나요? 1 짱구리 2017.02.08 327
74 영화 순종 하림 2017.01.10 279
73 총신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주말반 17기 모집안내 김대영 2017.01.03 305
72 빅뱅이론 .... 부동의 진리? file 하림 2016.12.30 278
» 말씀 뽑기 하지 맙시다. 하림 2016.11.30 488
70 땅 아래의 물 하림 2016.11.28 293
69 가입절차가 필요한지를? 1 로에로에 2016.07.15 3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Address: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77길 49 하림교회 (청담동 10번지)Tel: 02-456-3927Email: haezra@hanmail.net
Copyright 2000 스토리바이블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Nature wi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