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주 전부터 집회 가기 위해 준비를 했습니다.

일주일치 집안일을 미리미리 다 해놓고 먹을것도 잔뜩 냉장고에 넣어놓고...

한주간 말씀만 묵상하리라... 비장하게 가방 한가득 공부할 자료들을 챙겨 넣었습니다.

 

첫날.. 창세기만 했습니다. 예전 집회보다 강의 분량이 두 배 이상 늘어났습니다.

전과 다르게 구속사와 연관지어 설명해 주시니 창세기의 공간이 우주만큼 넓어진것 같습니다.

저는  '우와 우와'  감탄사를 연발하며 정신없이 필기를 하느라... 손가락이 아파 밴드를 붙여가면서...

얼굴이 벌겋게 달아오르며 가슴이 쿵쾅거렸습니다.

한 2년을 정신없이 사는 일에 바빠 성경을 가지고만 다닌 제 모습이 보이고... 어머 어머 주님 저 어떻게해요...

예수님과의 거리가 100키로쯤 멀어진것을 뒤늦게 깨달은 철렁한 충격이랄까요...

그날 제 마음을 어떻게 더 설명할 방법이 없네요...

 

놀라서 집에오는 전철안에서도, 집에와서도 밤 12시까지 배운내용을 다시 정리해 보았지만 10분의1도 하지 못했습니다.

다음날 아침 눈을 뜨니 머리가 띵 하고 온 몸이 쑤셔서 약을 먹어야 했습니다.

날씨는 또 왜이리 추운지요... 병원을 갈까? 잠시 망설였지만 버텨보기로 했지요...

다른분들 앞에서는 씩씩한척 했지만 저는 속으로 나약한 제 자신이 창피했습니다.

 

아무튼... 은혜롭게 5일 집회를 무사히 온전히 마쳤습니다.

지켜주신 하나님께 정말 감사드립니다.

 

이번 집회를 통해 정말 큰 깨달음이 있었습니다.

다른분들은 제가 그동안 집회 여러번 참석했으니 성경을 많이 알꺼라고 생각하시는데

저는 전혀 그렇지가 않습니다. 그래도 어느정도 기본은 될꺼라고 저도 그렇게 생각은 했었습니다.

그러나 한동안 다른 관심사가 생겨 성경을 가까히하지 않았더니 제가 필기 해 놓은것도 잘 모르겠더라구요.

아... 이렇게 성경은 그냥 아는 지식이 아니기에 어느날 나를 떠나버릴수도 있겠구나 했습니다.

 

또 하나는 언제까지나 건강하게 이 은혜의 자리에 올수있는 것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나이가 드니 눈도 침침하고 자꾸 아프고 집중력도 떨어진 제 현실을 확실히 깨닫게 되었습니다.

 

풍성해진 목사님 강의를 들으며 끊임없이 묵상하고 성경을 가까히하고 하나님과 친밀해져야만 저런 깨달음이 주어지는거구나...

생각했습니다.

 

이번집회에 하나님께서 제 실력도 체력도 분수도 확실히 깨닫게 해 주셨습니다.

저는 이제 매일 조금씩 욕심내지 않고 주님께 가까히 가도록 성경 붙들고 노력하려 합니다.

말씀을 늘 가까히 하는 복을 주시길... 말씀대로 살 수있도록 은혜주시길 간절히 소망하며...

 

22일 계시록 강의와 90차 집회도 사모하며 기다립니다.

늘 넘어지는 나약한 저를 붙들어 지탱해주는 스토리바이블 사랑합니다~

  • ?
    하림 2018.01.16 23:35
    저는 집사님은 이제 하산하셔도 되겠다 싶었는데 ^^
    이렇게 말씀해 주시니
    성경을 통해 주시는 하나님의 은혜를
    더 깊게, 더 넓게, 더 풍성하게 받아야겠다고 생각이 드네요
    늘 부족하다고 느껴 성경 속에서 씨름하다가도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제 자신에게 실망하고
    부족한 실력으로 사람들을 불러 놓고 강의 하는 것이
    늘 부끄럽고.....,
    이 부끄러움은 날이 갈 수록 더해지니
    강단에 서는 것이 더 더 더 두렵습니다.
    그러는 중에 왠만한 사역자보다 더 많이 아시는 집사님께서
    이렇게 말씀해 주시니 힘이 나네요 ㅎㅎ
    89차 끝나고 요한계시록 강좌 준비 하느라고
    아무 일정도 잡지 않고 골방에서 씨름하다가
    집사님의 글을 읽었습니다.
    에너지 드링크 백만병 먹을 것 같네요 ^^
    감사합니다.
    계시록 강좌 때 충만함으로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4 제4차 요한계시록 강좌 후기 sim 2018.02.27 530
133 제90차 스토리바이블정기강좌 후기 sim 2018.02.11 362
132 제 90차 정기강좌 후기 복있는 2018.02.10 278
131 제 2차 요한계시록 강좌 후기 1 복있는 2018.01.22 316
» 2018년 제 89차 창세기~예레미아 애가 집회 후기 1 복있는 2018.01.16 281
129 2018년 1월1일 로마서 10번 읽기 1 복있는 2018.01.16 148
128 전반기 주중강좌 후기 1 푸우쌤 2017.06.17 236
127 74차 75차 스토리 바이블 강좌를 듣고 1 최선한 2016.04.20 702
126 3년동안 성경통독을 하며... 1 김요섭 2016.03.28 691
125 73차 74차 바이블스토리를 마치며 1 Euna 2016.03.25 584
124 73.74기 후기입니다 2 seaasky 2016.03.18 474
123 72차 통독집회에 함께 하신 하나님 감사합니다. sim 2016.01.23 556
122 72차정기강좌를 마치며.. 땅콩 2016.01.23 444
121 72차 정기강좌를 마치고 들국화 2016.01.23 419
120 69차 구약성경 강좌 후기:)) 1 다리와소리 2015.09.29 584
119 스토리바이블 다시 듣고 싶어요~~ 1 이정은 2015.09.01 546
118 68차 후기요~~ 1 짱구 2015.08.13 516
117 67차 신구약과정을 마치고 1 김세준 2015.08.03 568
116 66차에 참석했던 홍에스더입니다. 1 홍에스더 2015.07.04 633
115 63차를 마치고... 2 긍휼의그릇 2015.03.21 639
114 61차 후기 1 짱구 2015.01.26 753
113 후기가 아니라 전기를 쓰면, 혼날까? 1 짱구 2015.01.06 1083
112 ☞ 56차를 마치고 !! 4 무지개 2014.08.24 1618
111 56차 후기요~~~~` 1 짱구 2014.08.23 1497
110 아 감동이다 1 에스더 2014.07.24 16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Address: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77길 49 하림교회 (청담동 10번지)Tel: 02-456-3927Email: haezra@hanmail.net
Copyright 2000 스토리바이블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Nature wi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