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 이에 다니엘은 왕이 바벨론 지혜자들을 죽이라 명령한 아리옥에게로 가서 그에게 이같이 이르되 바벨론 지혜자들을 죽이지 말고 나를 왕의 앞으로 인도하라 그리하면 내가 그 해석을 왕께 알려 드리리라 하니

25 이에 아리옥이 다니엘을 데리고 급히 왕 앞에 들어가서 아뢰되 내가 사로잡혀 온 유다 자손 중에서 한 사람을 찾아내었나이다 그가 그 해석을 왕께 알려 드리리이다 하니라

26 왕이 대답하여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다니엘에게 이르되 내가 꾼 꿈과 그 해석을 네가 능히 내게 알게 하겠느냐 하니

27 다니엘이 왕 앞에 대답하여 이르되 왕이 물으신 바 은밀한 것은 지혜자나 술객이나 박수나 점쟁이가 능히 왕께 보일 수 없으되

28 오직 은밀한 것을 나타내실 이는 하늘에 계신 하나님이시라 그가 느부갓네살 왕에게 후일에 될 일을 알게 하셨나이다 왕의 꿈 곧 왕이 침상에서 머리 속으로 받은 환상은 이러하니이다

29 왕이여 왕이 침상에서 장래 일을 생각하실 때에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가 장래 일을 왕에게 알게 하셨사오며

30 내게 이 은밀한 것을 나타내심은 내 지혜가 모든 사람보다 낫기 때문이 아니라 오직 그 해석을 왕에게 알려서 왕이 마음으로 생각하던 것을 왕에게 알려 주려 하심이니이다

다니엘 2:24-30

 

14

78년, 이탈리아 피렌체의 지배자 로렌조 데 메디치가 자객의 공격에서 벗어나자, 피렌체 국민들은 그들의 지도자를 향한 공격에 보복하려고 전쟁을 일으켰습니다. 상황이 더 악화되면서 나폴리의 잔혹한 왕 페란테 1세가 로렌조의 적이 되었는데, 용감한 로렌조의 행동으로 모든 것이 바뀌었습니다. 로렌조는 무장하지 않은 채 홀로 왕을 찾아갔던 것입니다. 그의 용기에 매력과 우아함이 더해져, 그것에 페란테 왕이 감탄하게 되면서 결국 전쟁은 끝이 났습니다.

  다니엘 역시 왕이 마음의 변화를 경험하도록 용기를 보여주었습니다. 바벨론의 그 누구도 느부갓네살 왕이 꾼 근심 어린 꿈을 설명하거나 해석할 수 없었습니다. 왕은 너무 화가 나 다니엘과 친구들을 포함한 왕의 모든 지혜자들을 처형하려고 했습니다. 하지만 다니엘은 자기를 죽이고 싶어 하는 왕을 만나게 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다니엘 2:24).

  느부갓네살 앞에 선 다니엘은 오직 하나님만이 왕의 꿈의 비밀스러운 것들을 밝히 보여주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28절). 다니엘 선지자가 꿈을 설명하고 해독하자 느부갓네살은 “모든 신들의 신이시요 모든 왕의 주재”(47절)이신 하나님께 영광을 돌렸습니다. 하나님을 믿는 믿음에서 나온 다니엘의 비범한 용기는 그날 자신과 그의 친구들, 그리고 다른 지혜자들의 죽음까지 면하게 해주었습니다.

  우리는 살면서 중요한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용감함과 대담함이 필요할 때가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의 말을 인도하시고, 무엇을 말해야 할지 알 수 있도록 지혜를 주시며, 그것을 잘 말할 수 있는 능력을 주시기를 소망합니다.

◈ 어떤 사람의 용기로 당신의 삶에 변화가 생겼던 적이 있습니까? 어떻게 하면 하나님의 능력에 의지하며 하나님을 위해 용감하게 행동할 수 있을까요?

나를 왕의 앞으로 인도하라 그리하면 내가 그 해석을 왕께 보여 드리리라 - 다니엘 2:24

 

사랑하는 예수님, 이 땅에서 사시면서 주님의 용기를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가 아주 어려운 상황에 처할 때 주님의 지혜와 능력으로 채워 주소서.


공지 본란은 오늘의 양식을 기본으로 하여 글을 게시하고 있습니다. 하림 2013.01.23
  1. 17
    May 2022
    07:55

    5월 17일 - 비범한 용기 (다니엘 2:24-30)

    24 이에 다니엘은 왕이 바벨론 지혜자들을 죽이라 명령한 아리옥에게로 가서 그에게 이같이 이르되 바벨론 지혜자들을 죽이지 말고 나를 왕의 앞으로 인도하라 그리하면 내가 그 해석을 왕께 알려 드리리라 하니 25 이에 아리옥이 다니엘을 데리고 급히 왕 앞...
    By미운오리 Views4
    Read More
  2. 14
    May 2022
    10:52

    5월 14일 - 회개의 은사 (요엘 2:12-14)

    12 여호와의 말씀에 너희는 이제라도 금식하고 울며 애통하고 마음을 다하여 내게로 돌아오라 하셨나니 13 너희는 옷을 찢지 말고 마음을 찢고 너희 하나님 여호와께로 돌아올지어다 그는 은혜로우시며 자비로우시며 노하기를 더디하시며 인애가 크시사 뜻을 ...
    By미운오리 Views13
    Read More
  3. 12
    May 2022
    18:54

    5월 12일 - 축복을 따라 살아가기 (이사야 48:12-20)

    12 야곱아 내가 부른 이스라엘아 내게 들으라 나는 그니 나는 처음이요 또 나는 마지막이라 13 과연 내 손이 땅의 기초를 정하였고 내 오른손이 하늘을 폈나니 내가 그들을 부르면 그것들이 일제히 서느니라 14 너희는 다 모여 들으라 나 여호와가 사랑하는 ...
    By미운오리 Views6
    Read More
  4. 11
    May 2022
    19:11

    5월 11일 - 항상 전할 가치 (고린도후서 2:12-17)

    12 내가 그리스도의 복음을 위하여 드로아에 이르매 주 안에서 문이 내게 열렸으되 13 내가 내 형제 디도를 만나지 못하므로 내 심령이 편하지 못하여 그들을 작별하고 마게도냐로 갔노라 14 항상 우리를 그리스도 안에서 이기게 하시고 우리로 말미암아 각처...
    By미운오리 Views4
    Read More
  5. 10
    May 2022
    10:10

    5월 10일 - 새겨진 고통스러운 슬픔 (욥기 19:19-27)

    19 나의 가까운 친구들이 나를 미워하며 내가 사랑하는 사람들이 돌이켜 나의 원수가 되었구나 20 내 피부와 살이 뼈에 붙었고 남은 것은 겨우 잇몸 뿐이로구나 21 나의 친구야 너희는 나를 불쌍히 여겨다오 나를 불쌍히 여겨다오 하나님의 손이 나를 치셨구...
    By미운오리 Views4
    Read More
  6. 09
    May 2022
    19:25

    5월 9일 - 해바라기를 두고 벌이는 싸움 (골로새서 2:6-14)

    6 그러므로 너희가 그리스도 예수를 주로 받았으니 그 안에서 행하되 7 그 안에 뿌리를 박으며 세움을 받아 교훈을 받은 대로 믿음에 굳게 서서 감사함을 넘치게 하라 8 누가 철학과 헛된 속임수로 너희를 사로잡을까 주의하라 이것은 사람의 전통과 세상의 ...
    By미운오리 Views8
    Read More
  7. 06
    May 2022
    08:19

    5월 6일 - 하나님은 아신다 (시편 139:1-5)

    1 여호와여 주께서 나를 살펴 보셨으므로 나를 아시나이다 2 주께서 내가 앉고 일어섬을 아시고 멀리서도 나의 생각을 밝히 아시오며 3 나의 모든 길과 내가 눕는 것을 살펴 보셨으므로 나의 모든 행위를 익히 아시오니 4 여호와여 내 혀의 말을 알지 못하시...
    By미운오리 Views5
    Read More
  8. 05
    May 2022
    08:14

    5월 5일 - 우리 아버지 (마태복음 6:5-13)

    5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6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
    By미운오리 View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0 Next
/ 440

Address: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77길 49 하림교회 (청담동 10번지)Tel: 02-456-3927Email: haezra@hanmail.net
Copyright 2000 스토리바이블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Nature wi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