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 무리가 일제히 일어나 고발하니 상관들이 옷을 찢어 벗기고 매로 치라 하여

23 많이 친 후에 옥에 가두고 간수에게 명하여 든든히 지키라 하니

24 그가 이러한 명령을 받아 그들을 깊은 옥에 가두고 그 발을 차꼬에 든든히 채웠더니

25 한밤중에 바울과 실라가 기도하고 하나님을 찬송하매 죄수들이 듣더라

26 이에 갑자기 큰 지진이 나서 옥터가 움직이고 문이 곧 다 열리며 모든 사람의 매인 것이 다 벗어진지라

27 간수가 자다가 깨어 옥문들이 열린 것을 보고 죄수들이 도망한 줄 생각하고 칼을 빼어 자결하려 하거늘

28 바울이 크게 소리 질러 이르되 네 몸을 상하지 말라 우리가 다 여기 있노라 하니

29 간수가 등불을 달라고 하며 뛰어 들어가 무서워 떨며 바울과 실라 앞에 엎드리고

30 그들을 데리고 나가 이르되 선생들이여 내가 어떻게 하여야 구원을 받으리이까 하거늘

31 이르되 주 예수를 믿으라 그리하면 너와 네 집이 구원을 받으리라 하고

32 주의 말씀을 그 사람과 그 집에 있는 모든 사람에게 전하더라

33 그 밤 그 시각에 간수가 그들을 데려다가 그 맞은 자리를 씻어 주고 자기와 그 온 가족이 다 세례를 받은 후

34 그들을 데리고 자기 집에 올라가서 음식을 차려 주고 그와 온 집안이 하나님을 믿으므로 크게 기뻐하니라

- 사도행전 16:22~34

 

명의 재소자가 형량을 줄이려고 길가에서 쓰레기를 수거하던 중 감독관인 제임스가 갑자기 쓰러졌습니다. 그들은 제임스를 도우려고 달려와서 그가 위급한 상황인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한 재소자가 제임스의 전화를 사용하여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그 후 경찰청에서는 재소자들이 뇌졸중을 앓던 감독관을 내버려두거나 도망갈 기회로 삼지 않고, 감독관이 즉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도와준 것에 감사의 뜻을 표했습니다.

  재소자들의 친절한 행동은 바울과 실라가 투옥되었을 때 보여준 모습과 다르지 않습니다. 그들의 옷을 벗기고 매를 때리고 감옥에 처넣은 후, 엄청난 지진이 일어나 그들을 묶은 사슬이 풀리고 감옥 문이 흔들려 열리게 되었습니다(사도행전 16:23~26). 잠에서 깬 간수는 죄수들이 당연히 도망갔을 것으로 생각하고, (죄수들이 도망한 것으로 처벌받을 것을 생각하여 먼저) 자신의 목숨을 끊으려 했습니다. 그 때 바울이 "우리가 다 여기 있노라"(28절)고 소리치자, 다른 죄수들과는 다른 그들의 모습에 간수는 크게 감동했습니다.

  그 일로 간수는 그들이 경배하는 하나님에 관해 궁금해졌고, 마침내 그도 하나님을 믿게 되었습니다(29~34절).

  우리가 다른 사람을 대하는 방식에서 우리의 믿음과 가치가 드러납니다. 우리가 해를 끼치는 대신 선한 행동을 취할 때, 다른 사람들이 우리의 행동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알고 사랑하는 하나님에 관해 궁금해 할 수 있습니다.

◈ 어떤 상황에서 당신 자신의 유익을 얻을 기회를 포기할 수 있습니까? 그런 결정이 다른 사람에게 어떤 유익을 줄 수 있을까요?

네 몸을 상하지 말라 우리가 다 여기 있노라         - 사도행전 16:28

 

사랑의 하나님, 다른 사람들을 주님께로 이끄는 선택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공지 본란은 오늘의 양식을 기본으로 하여 글을 게시하고 있습니다. 하림 2013.01.23
  1. 15
    Jul 2020
    09:32

    7월 15일 - 순간을 소중히 여김 (전도서 3:1~14)

    1 범사에 기한이 있고 천하 만사가 다 때가 있나니 2 날 때가 있고 죽을 때가 있으며 심을 때가 있고 심은 것을 뽑을 때가 있으며 3 죽일 때가 있고 치료할 때가 있으며 헐 때가 있고 세울 때가 있으며 4 울 때가 있고 웃을 때가 있으며 스라퍼할 때가 있고 ...
    By미운오리 Views14
    Read More
  2. 14
    Jul 2020
    09:28

    7월 14일 - 바보짓을 하다 (야고보서 4:4~12)

    4 간음한 여인들아 세상과 벗된 것이 하나님과 원수 됨을 알지 못하느냐 그런즉 누구든지 세상과 벗이 되고자 하는 자는 스스로 하나님과 원수 되는 것이니라 5 너희는 하나님이 우리 속에 거하게 하신 성령이 시기하기까지 사모한다 하신 말씀을 헛된 줄로 ...
    By미운오리 Views13
    Read More
  3. 13
    Jul 2020
    09:49

    7월 13일 - 올려다보라! (시편 8:3~4, 요한계시록 21:22~25)

    3 주의 손가락으로 만드신 주의 하늘과 주께서 베풀어 두신 달과 별들을 내가 보오니 4 사람이 무엇이기에 주께서 그를 생각하시며 인자가 무엇이기에 주께서 그를 돌보시나이까 22 성 안에서 내가 성전을 보지 못하였으니 이는 주 하나님 곧 전능하신 이와 ...
    By미운오리 Views11
    Read More
  4. 11
    Jul 2020
    13:02

    7월 11일 - 다양함의 행진 (요한계시록 5:7~14)

    7 그 어린 양이 나아와서 보좌에 앉으신 이의 오른손에서 두루마리를 취하시니라 8 그 두루마리를 취하시매 네 생물과 이십사 장로들이 그 어린 양 앞에 엎드려 각각 거문고와 향이 가득한 금 대접을 가졌으니 이 향은 성도의 기도들이라 9 그들이 새 노래를 ...
    By미운오리 Views9
    Read More
  5. 10
    Jul 2020
    09:18

    7월 10일 - 기회를 이용하지 않음 (사도행전 16:22~34)

    22 무리가 일제히 일어나 고발하니 상관들이 옷을 찢어 벗기고 매로 치라 하여 23 많이 친 후에 옥에 가두고 간수에게 명하여 든든히 지키라 하니 24 그가 이러한 명령을 받아 그들을 깊은 옥에 가두고 그 발을 차꼬에 든든히 채웠더니 25 한밤중에 바울과 실...
    By미운오리 Views11
    Read More
  6. 09
    Jul 2020
    10:05

    7월 9일 - 새 삶의 어리석은 방식 (고린도전서 1:20~31)

    20 지혜 있는 자가 어디 있느냐 선비가 어디 있느냐 이 세대에 변론가가 어디 있느냐 하나님께서 이 세상의 지혜를 미련하게 하신 것이 아니냐 21 하나님의 지혜에 있어서는 이 세상이 자기 지혜로 하나님을 알지 못하므로 하나님께서 전도의 미련한 것으로 ...
    By미운오리 Views17
    Read More
  7. 08
    Jul 2020
    09:52

    7월 8일 - 실패 속에서의 친구 (사도행전 15:36~16:5)

    36 며칠 후에 바울이 바나바더러 말하되 우리가 주의 말씀을 전한 각 성으로 다시 가서 형제들이 어떠한가 방문하자 하고 37 바나바는 마가라 하는 요한도 데리고 가고자 하나 38 바울은 밤빌리아에서 자기들을 떠나 함께 일하러 가지 아니한 자를 데리고 가...
    By미운오리 Views10
    Read More
  8. 07
    Jul 2020
    09:57

    7월 7일 - 새알과 같은 기도 (하박국 2:1~3)

    1 내가 내 파수하는 곳에 서며 성루에 서리라 그가 내게 무엇이라 말씀하실는지 기다리고 바라보며 나의 질문에 대하여 어떻게 대답하실는지 보리라 하였더니 2 여호와께서 내게 대답하여 이르시되 너는 이 묵시를 기록하여 판에 명백히 새기되 달려가면서도 ...
    By미운오리 Views1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9 Next
/ 379

Address: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77길 49 하림교회 (청담동 10번지)Tel: 02-456-3927Email: haezra@hanmail.net
Copyright 2000 스토리바이블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Nature with